‘고온·폭우·스모그’에 역습 당한 지구촌 – http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oid=448&aid=0000139843&sid1=001 아르헨티나와 우루과이, 파라과이 등에선 성탄절 폭우에 14만여명이 이재민 신세가 됐습니다. 잿빛 스모그는 중국 베이징은 물론, 인도 뉴델리와 이탈리아 로마까지도 덮쳐 크리스마스에도 집안에 갇혀 있어야 했습니다.

‘고온·폭우·스모그’에 역습 당한 지구촌 – http://news.naver.com/main/read.nhn?mode=LSD&mid=sec&oid=448&aid=0000139843&sid1=001

아르헨티나와 우루과이, 파라과이 등에선 성탄절 폭우에 14만여명이 이재민 신세가 됐습니다. 잿빛 스모그는 중국 베이징은 물론, 인도 뉴델리와 이탈리아 로마까지도 덮쳐 크리스마스에도 집안에 갇혀 있어야 했습니다.